할로윈 맞은 주점, 직원 1명 분장비만 20만 원...영업 접고 파티준비까지

[언더커버] 2018 할로윈 현장을 가다3-할로윈 대목 맞은 이태원 상권 풍경下

온라인 기사 2018.10.31 10:57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입만 살았어? 정치인 발언 검증, 진실 혹은 거짓 지금 참여해보세요!

언더커버 기사 더보기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