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수는 최유정 이름 듣고 공포 느꼈다는데…’ 양진호 사건 법조비리로 확산되나

‘교수 폭행’ 1차 수사 무혐의 처분되고 ‘이혼 소송’ 최유정이 변호 맡아 승소

[제1383호] 2018.11.08 19: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입만 살았어? 정치인 발언 검증, 진실 혹은 거짓 지금 참여해보세요!

사회 기사 더보기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