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1년 앞두고 민주당 잇단 악재 지지율도 한자리로 좁혀져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황교안 1위, 박원순, 이재명, 김경수 선호도 합친 것보다 높아

온라인 기사 2019.04.12 14:4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경인본부 기사 더보기

수원문화재단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