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구 대처도 남달랐던 김성근 감독의 ‘강성 기조’ 비 스토리

구원투수 120구 투구에 ‘벌투’ 후문…“빈볼 지시한적 없다”

[제1408호] 2019.05.02 18: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야구 기사 더보기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