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 경기도 대변인 “도지사 공관, 사적 공간 아닌 공적 공간…목적에 맞게 운영하고 있다”

호화 논란 일축…“결코 ‘사택’으로 쓰이지 않았다”

온라인 기사 2019.07.04 08:3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경인본부 기사 더보기

호반써밋
우남 퍼스트빌 더 테라스 동탄
인천시의회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