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빼박 증거 있다” KT, 계열사 어용노조 설립 개입 수사 주목

노조 설립비 대납, 차명 메일 통해 임단협 등 적극 관여, KT “회사 차원 개입 없다”

[제1420호] 2019.07.25 17: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경제 기사 더보기

KB국민은행
신한은행
미래에셋대우
IBK기업은행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