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찬휘의 만화살롱] 편견과 오해를 넘어, 순정만화 다시보기

일찍이 시대 담아내고 욕망 대리하는 작품들 선보였음에도 여전히 애절함 자아내는 로맨스로만 치부 ‘아쉬움’

[제1454호] 2020.03.18 14:4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문화예술 기사 더보기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