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즈’ 외동딸에 270억 원 유산 남긴 폴워커의 유작, 죽음 예감 했나? @ 영화 정보 3월 2일(현지시간) 오후 5시 30분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돌비 씨어터에서 열린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영화배우 폴 워커가 등장했다. 화려한 레드카펫을 통해 등장했으면 좋았겠지만 추모 영상이 이를 대신했다. 폴 워커가 지난 2013년 11월 불의의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기 때문이다. 아카데미 시상식이 준비한 사망 영화배우 추모

‘에비던스’ 순도 100% 경찰 수사물, 참을 수 없는 어지러움을 견디는 게 관건 @ 영화 정보 참을 수 없는 어지러움의 연속이다. 일반 캠코더와 휴대폰으로 촬영한 동영상 위주의 영화인데 그마져 불에 탄 것을 어렵게 복원한 것이다. 게다가 야간 투시경으로 촬영한 장면은 화질이 상당히 떨어지는 흑백이다. 영화 <에비던스>는 전체 분량의 2/3 이상이 증거로 확보된 동영상이다. 스타가 되고 싶은 배우 지망생 리엔(토

‘공범’ 아빠에 대한 딸의 잔인한 의심은 포장일 뿐, 그 이면에 엄청난 비밀이… [일요신문] 영화 <공범>은 충격적인 설정을 바탕으로 한 영화다. ‘세상에서 가장 잔인한 의심이 시작된다’는 카피처럼 이 영화는부녀간의 의심을 소재로 한 영화다. 세상에 오직 둘뿐인, 그래서 서로를 너무나 사랑하고 아끼는 아빠와 딸. 그런데 딸이 아빠를 의심하기 시작한다. 유명한 유괴사건의 범인이 사랑하는 아빠일 수도 있다는

‘들개들’ 전혀 다른 쓰임새의 베드신을 통해 본 짐승들의 이야기 @ 영화 정보 "기자 양반! 기자랑 정자랑 꽁지꾼이랑 공통점이 뭔지 알아? 인간될 확률이 존나게 없다는 거야." 영화 <들개들>의 마지막에 등장하는 대사다. 물론 대부분의 영화와 드라마에서 기자들은 대부분 좋지 않게 묘사된다. 기자가 주인공인 영화 <들개들>에서조차 기자는 이런 취급을 받고 있다. 참고로 정

‘조선 미녀삼총사’ 비키니 포기한 미녀들의 빈약한 반란 @ 영화 정보 영화 <진실게임>으로 데뷔해 신인임을 무색케할 만큼 빼어난 연기력을 선보인 하지원은 이후 <가위> <폰>에 연이어 출연하며 한국형 공포영화의 히로인으로 거듭났다. <색즉시공>을 통해 코믹 연기로 흥행 대박을 일궈낸 하지원은 이 작품을 통해 윤제균 감독과 인연을 맺었고 그 인연은 <1번가의

‘엔더스 게임’ 지구영웅보다 평화, 엔더의 진짜 전쟁이 시작된다 [일요신문] 이 영화의 장르는 분명 SF다. 그것도 외계인과의 전쟁을 소재로 한 SF영화다. 철저한 오락 영화인 이 영화를 보고 나서 기자는 오히려 평화라는 메시지를 생각했다. 물론 터무니없는 생각일 수 있다. 전쟁을 소재로 한 영화인 데다 전쟁 영웅은 어린 아이다. 아니 이제 10살 정도밖에 안 된 어린 아이에게 말 그대로 ‘빡쎈&rsq

‘전망 좋은 집:감독판’ 스크린에 없던 노출 장면 추가 '깜짝' @ 영화 정보 영화 <전망 좋은 집>은 부가판권 시대 안방극장 에로 시대를 새롭게 연 기념비적인 작품이다. 2012년 10월에 개봉한 <전망 좋은 집>을 시작으로 2013년 노출을 화두로 한 영화가 거듭 제작됐기 때문이다. <전망 좋은 집>은 온라인 다운로드 서비스와 TV VOD 서비스 등 부가판권 시장이 확대되기 시작

‘월터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평범한 당신이 바로 월터? 우리 모두를 위한 영화 @ 영화 정보 당신이 성실하게 살아왔다면, 그래서 좋은 직장에서 성실하게 근무하고 있으며 가족들에게도 믿음직한 구성원이라면, 바로 당신이 월터다. 21세기 자본주의 사회에선 성실하고 평범하게 살아간다는 것 자체도쉽지 않겠지만 사실 이런 삶은 다람쥐 쳇바퀴 돌아가듯 무료한 삶이기도 하다. 누구나 일상을 벗어나 특별한 뭔가를 해보고 싶지만 잠시 딴

‘댄스 타운’ 파격 베드신? 라미란 속살보다 한국사회 속살이 더 파격 @ 영화 정보 영화 <댄스 타운>은 전규환 감독의 ‘타운 삼부작’ 마지막 편으로 지난 2011년 9월 1일에 개봉했다. 러닝 타임은 95분. 2011년 미국 댈러스아시안영화제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등 국내외 유수의 영화제에선 호평을 받았지만 대중적으로는 거의 알려지지 않은 영화다. 그럼에도 2014년 2월 갑자기 이 영화에

‘이스케이프 플랜’ 람보와 코만도, 최악의 감옥에서 만난 두 액션스타 @ 영화 정보 실베스터 스탤론과 아놀드 슈워제네거가 영화에서 만난 것이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80년대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두 액션스타인 스탤론과 슈워제네거는 당대 최고의 라이벌이었다. 스탤론은 슈워제네거에게 상당한 열등감을 갖고 있었다고 당시를 고백했을 정도다. 그렇지만 이후 두 액션스타는 친구가 됐고 스탤론이 감독 겸 주연을 맡은 영화 <익스

‘체르노빌 다이어리’ 버려진 도시 체르노빌 다룬 여행영화 실제는 좀비영화 [일요신문] 영화의 가장 큰 매력은 스크린의 세계에선 그 어떤 상상도 가능하다는 것 아닐까. 영화 <체르노빌 다이어리>가 바로 그렇다. 뛰어난 상상력을 바탕으로 ‘버려진 도시’ 체르노빌은 관객들에게 극한의 공포감을 제공하는 최적의 장소로 거듭났다. 원전사고로 버려진 도시 체르노빌, 아직까지도 방사능 수치가 높아 출입이

‘인시디어스: 두 번째 집’ 불친절한 초반부가 반전의 키, 탄탄한 공포영화 @ 영화 정보 미국 공포 영화인 <인시디어스: 두 번째 집>, 영문 제목은 <Insidious: Chapter 2>로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던 영화 <인시디어스>의 속편이다. 러닝타임은 106분. 지난해 12월에 개봉해 <변호인> 열풍 속에 나름 성공적인 흥행 성적을 올렸다. 'insidious'는 &ls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인기 뉴스

SPONSORED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