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 윤인조 파격 노출의 야한 영화? 충격적 반전 돋보이는 수작 치정극! @ 영화 정보 지난 20일 영화 <고백>이 개봉했다. 개봉 당일 562 명의 관객수(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를 기록한 이 영화는 극장과 IPTV에서 동시 개봉했다. 사실상 극장 개봉 성적에 대해서는 큰 기대치를 버리고 처음부터 부가판권시장을 노리고 있다고 볼 수 있다. 게다가 영화 홍보 과정에서 여주인공 윤인조의 파격 노출이 부각됐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 껍데기는 SM이나 알맹이는 지루한 로맨틱 판타지 @ 영화 정보 기본적으로 영화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는 ‘그 영화의 에로티시즘’ 코너에 실릴 만한 수준의 영화가 아니다. 홍보 과정에서 과대 포장된 껍데기로 인해 ‘하는 수 없이’ 이 영화를 소개하는 기사를 작성하고 있지만 다시 한 번 냉정하게 말하자면 이 영화는 ‘그 영화의 에로티

‘어우동’ 2% 부족한 조선 파격 스캔들...송은채 노출보다 관능미를 입어라 @ 영화 정보 <어우동 : 주인 없는 꽃>이 극장가에선 그리 환영받지 못했다. 2월 11일 현재 극장 관객수는 1만 2054명(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불과하다. 워낙 개봉관이 적었기 때문으로 <어우동> 측은 대기업 극장 체인의 불공정 횡포에 강하게 반발하기도 했다. 그렇지만 ‘노출’을 키워드로

‘꽃보다 처녀귀신’ 옷과 함께 ‘미달이’ 캐릭터 벗는 김성은의 파격 노출 @ 영화 정보 과거 이재은의 <노랑머리>가 사회 전반에 엄청난 충격을 안긴 까닭은 그가 유명 아역 배우 출신이기 때문이었다. 아무래도 대중이 어린 모습을 기억하는 아역 배우들이 성인 배우가 돼 파격적인 노출 연기를 펼치면 더욱 큰 화제가 양산될 수밖에 없다. 그렇지만 아역 배우 출신이라는 부분이 그들의 연기 행보에 부담이 되건 안 된다. 그들

‘바리새인 감독판’ 베드신만 3분추가, 무삭제 보단 지루하게 늘여 놓은 베드신 @ 영화 정보 참 애매한 영화다. <바리새인>은 성을 소재로 하는 영화인 데다 파격 노출의 베드신까지 등장한다. 그런 반면 성욕을 철학적으로 접근하려 하는 감독의 의도가 강하게 드러나는 영화이기도 하다. 바리새인이라는 제목부터 남다르다. 영화는 첫 장면부터 바리새인과 관련된 성경 구절로 시작된다. “바리새인은 서서 따로 기도하여 이

‘섹스테이프’ 부부 동영상 유출소동...'배꼽'을 위한 베드신에 데굴데굴 @ 영화 정보 <섹스 테이프>, 영어 원제는 <Sex Tape>로 제목부터 화끈하다. 이에 따라 ‘그 영화의 에로티시즘’ 코너에 소개되지만 결단코 에로티시즘을 논하는 영화는 아니다. 성관계, 다시 말해 섹스를 소재로 한 영화이긴 하지만 야한 영화라기 보단 코미디 영화다. 카메론 디아즈, 할리우드의 대표적

‘환상’ 청룡영화제 파격 노출 드레스 노수람, 영화 '환상'에서 노출 수위는… @ 영화 정보 영화 <환상>은 지난 10월 30일 개봉한 영화로 별다른 관심을 끌어내지 못한 영화다. 그렇지만 최근 청룡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노수람이 파격적인 전신 시스루 드레스를 입고 등장하면서 그의 출연작인 <환상>이 새삼 화제의 중심에 섰다. 우선 역대 각종 영화제 레드카펫에서의 파격 노출 드레스 주인공들을 살펴보자. 오

‘마담 뺑덕’ 영화 한 편을 함축해서 보여준 파격 베드신, 이솜의 발견 돋보여 [일요신문] 요즘 영화계는 과거 비디오 대여시장이 전성기를 누리던 시절과 닮아 있다. 극장 개봉수입이 영화 수익의 대부분을 차지하던 시절과 달리 이젠 인터넷 다운로드와 케이블과 IPTV VOD 시장 등 부가판권 시장이 확대됐기 때문이다. 과거 비디오 대여시장 전성기에 에로비디오도 전성기를 누렸듯 부가판권 시장의 확대에 발맞춰 최근에는 야한 영화가 늘어나고

‘황제를 위하여’ 박성웅 이민기의 명연기를 덮어버린 이태임의 클래비지룩 @ 영화 정보 제목부터 <황제를 위하며>이며 두 주연 배우는 이민기와 박성웅이다. 애초부터 선이 굵은 배우인 박성웅과 <몬스터>를 계기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이기 시작한 이민기가 만난 이 영화의 장르는 분명 ‘액션 느와르’다. 그럼에도 지금 기자는 이 영화의 에로 지수를 말하려 하고 있다. 영화 <

‘스튜던트 서비스’ 프랑스가 사랑하는 여배우의 전라에 그린 프랑스의 현실 @ 영화 정보 ‘프랑스를 충격에 빠뜨린 19금 실화’ ‘낮에는 대학생, 밤에는?’ 이것은 영화 <스튜던트 서비스>의 국내 개봉 홍보 카피다. 그만큼 충격적인 내용을 담은 영화다. 제목으로 가늠할 수 있듯이 이 영화는 성매매에 나선 여학생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게다가 실화다. 프랑스 제목은 <

‘청춘학당’ 함량미달 ‘조선판 파이’, 성은과 배슬기의 엇갈린 노출 열정 @ 영화 정보 배슬기와 성은, 두 여배우의 노출로 화제를 불러 모았던 영화 <청춘학당>. 그렇지만 이번에도 배슬기는 전혀 벗지 않았다. <야관문>에 이어 <청춘학당>까지 배슬기는 거듭 노출에 포커스를 맞춘 영화 홍보로 화제를 불러 모았지만 그의 노출은 전혀 이뤄지지 않았다. 사실 배슬기의 잘못은 아니다. 그는 주어진 역할에

'관능의 법칙' 발라당 까진 언니들? 노출 없어도 농염한 40대의 섹스다이어리 @ 영화 정보 영화의 노출 수위는 두 가지로 구분된다. 감독이 자신의 연출 의도에 따라 노출 장면을 기획하고 배우들이 여기에 충실한 연기를 선보여 완성되는 노출이다. 이렇게 만들어진 노출 수위는 관객들에게 그대로 전달된다. 또 한 가지는 영화의 제작 단계가 아닌 홍보 마케팅 단계에서 형성되는 노출 수위다. 영화의 실제 노출 수위와는 무관하게 마치 이

1 2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