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종합

  • 로드FC' 박형근, 3년 앙숙 김형수 뺨 때리며 '몸싸움' 일촉즉발

    [일요신문] 박형근과 김형수가 서로 도발하며 경기 전부터 삭박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9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로드FC 35 계체에서 박형근이 김형수의 뺨을 때리며 몸싸움 직전까지 갔다. 박형근은 김형수와의 경기 전까지는 어떤 도발이나 돌출행동을 하지 않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박형근은 65.9kg을 찍고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6.12.09 17.55)
  • 대한바둑협회 바둑진흥 연구발표회 열려

    [일요신문] 바둑진흥을 위한 연구보고서 발표회가 12월 9일 서울 올림픽파크텔 3층 대한체육회 회의실에서 열렸다. 한국바둑의 진흥과 마인드스포츠 연계 발전 방안의 연구보고서 결과 발표를 위해 열린 이번 발표회는 바둑 진흥을 위한 전문체육, 학교체육, 생활체육, 국제스포츠 등 각 분야의 문제점과 과제, 그리고 발전적인 방안과 함께 향후 마인드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6.12.09 15.49)
  • ‘밀레니엄둥이’ 신진서 첫 랭킹 2위 진입

    [일요신문] 박정환 9단이 올해 마지막 랭킹에서도 1위를 지키며 37개월 연속 1위를 기록한 가운데 신진서 6단도 프로 데뷔 후 가장 높은 순위인 2위에 올랐다. 11월 한 달 동안 7승 2패를 기록한 박정환 9단은 랭킹포인트 13점을 보태 9872점으로 독보적인 1인자임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이 기간 동안 박정환 9단은 제18회 농심신라면배 세계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83호] (2016.12.08 10.44)
  • 아마 제전 내셔널리그 우승 ‘푸른돌 기우회’ 어제와 오늘

    [일요신문] 한번 기세를 타기 시작하면 연승, 하향세에 접어들면 연패를 거듭한다고 해서 ‘도깨비 군단’으로 불렸던 서울 푸른돌이 포스트시즌에서 ‘연승’ 모드에 들어가면서 대망의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12월 5일 제주시 라마다프라자 호텔 8층 특별대국장에서 열린 2016 제주삼다수배 내셔널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에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83호] (2016.12.08 10.31)
  • 주행검사로 본 주목할 만한 서울 신마 셋

    [일요신문]경주마로 뛸 능력이 있느냐를 사전에 판가름하는 것이 주행검사다. 지난달 마지막주엔 서울과 부경에서 9개의 주행검사가 열렸다. 서울에선 5개 경주에서 59두가 출전해 40여 두가, 부경에선 27두가 출전해 18두가 합격했다. 이번 주엔 이 가운데 싹수를 보인 서울의 신마 3두를 살펴본다. # 미래등불(2세·거·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82호] (2016.12.06 17.24)
  • 서울 푸른돌, 2016년 내셔널바둑리그 챔프 등극

    [일요신문] 한번 기세를 타면 연승, 하향세에 들어가면 연패를 한다고 해서 ‘도깨비 군단’으로 불렸던 서울 푸른돌이 포스트시즌에서 ‘연승’ 모드에 들어가면서 대망의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12월 5일 제주시 라마다프라자 호텔 특별대국장에서 열린 2016 제주삼다수배 내셔널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에서 서울 푸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6.12.05 23.55)
  • 전창진 전 감독 "농구도 명예도 잃어…이걸 누가 보상해주나”

    [일요신문] “난 모든 걸 잃었다. 40년 넘게 몸 바쳤던 농구도, 명예도, 신뢰도 다 잃었다. 이걸 누가 보상해주겠나.” 프로농구 승부조작과 불법 스포츠도박 혐의를 받았던 전창진 전 안양KGC 감독은 검찰의 무혐의 처분이 난 이후에도 자신의 생활에는 별다른 변화가 없다고 말한다. 무혐의 처분만 받으면 그 즉시 농구 코트로 복귀할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82호] (2016.12.03 18.13)
  • 화성시 vs 푸른돌, 내셔널바둑리그 챔피언은 누구?

    [일요신문] 아마추어 바둑에서는 국내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2016 제주삼다수배 내셔널바둑리그가 1년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최후의 승부 챔피언결정전만을 남겨두고 있다. 올해 내셔널바둑리그는 총 18개 팀이 도전장을 던졌는데 이는 현재 리그제를 도입한 국내 스포츠 종목 중 가장 많은 팀이 참가한 것이다. 드림리그 9팀, 매직리그 9팀으로 나뉘어 팀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82호] (2016.12.01 11.20)
  • 세계 톱 바둑기사들 vs 일본판 알파고 '맞짱' 뜬다

    [일요신문]인공지능(AI)이 출전하는 세계바둑대회가 내년 3월 일본에서 열린다. 일본기원은 한국과 중국, 일본의 톱기사와 바둑AI가 참가하는 ‘월드바둑챔피언십’을 2017년 3월 21일부터 23일까지 일본 오사카 소재 일본기원 관서총본부에서 연다고 29일 밝혔다. 우승상금 3000만 엔(약 3억 1000만 원), 준우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6.11.30 14.25)
  • '역전의 명수' 서울 푸른돌 극적 뒤집기로 결승 진출

    [일요신문] 두 경기 연속 '2패 후 3연승'이라는 드라마를 쓰며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던 서울 푸른돌이 이번에는 99% 져 있던 바둑을 극적으로 뒤집으며 결승에 진출했다. 29일 오후 6시 30분부터 서울 마장로 한국기원 내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6 제주삼다수배 내셔널바둑리그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제2경기에서 서울 푸른돌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6.11.30 11.05)
  • 박정환, 농심배 천금 같은 승리…대반격 기대하라

    [일요신문] 한국의 마지막 수문장 박정환 9단이 최악의 상황을 벗어나며 한국에 천금 같은 승리를 안겼다. 29일 부산 농심호텔 특별대국실에서 속개된 제18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본선 2차전 9국에서 한국 최후의 보루 박정환 9단이 중국 판팅위 9단에게 160수 만에 백불계승을 거뒀다. 이로써 한국은 4연패 끝에 이번 대회 첫 승리의 기쁨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6.11.29 17.46)
  • 화성시 내셔널바둑리그 챔피언결정전 '선착'

    화성시가 대망의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다. 11월 28일 오후 6시 30분부터 서울 마장로 한국기원 내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6 제주삼다수배 내셔널바둑리그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1경기에서 화성시가 대전광역시 팀에 3-2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결승에 먼저 진출한 화성시는 29일 열리는 전라남도 팀과 서울 푸른돌 팀의 승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6.11.29 15.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