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대 대통령선거

  • 물고 물리는 난타전 '꿀잼', 대선 TV토론 이모저모

    [일요신문] 두 차례 실시된 대선 TV토론이 연일 화제다. 4월 19일 2차 토론에서도 후보들 간 뜨거운 난타전이 벌어지며 수많은 이슈를 낳았다. 토론 성적표에 따라 후보 지지율도 출렁대는 모습이다. TV토론이 선거 결과를 좌우할 핵심 변수로 떠오르면서 각 후보들은 남은 토론 준비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전략이다. 몇몇 후보는 잡혀있는 일정도 취소한 것으로 알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제1302호] (2017.04.22 16.58)
  • 대선에서 사라진 연예인들 "꼭꼭 숨어라, 블랙리스트 오를라!"

    [일요신문] 제19대 대통령 선거 유세가 한창이다. 그런데 이전 대선과는 달라진 장면이 눈길을 끈다. 선거 때면 등장했던 연예인들 모습이 사라진 것이다. 선거 유세 때 후보들 뒤에 나열해 있거나 단체로 지지 선언을 하는 연예인들은 이번 대선에서 찾아보기 힘들다. 지난 17대 대선 막바지였던 2007년 12월 6일 이경호 한국대중문화예술인복지회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제1302호] (2017.04.22 08.00)
  • 박지원 "문재인 선대위, 더 센 네거티브로 비방문서 파동 잠재운다? 오산"

    [일요신문] 문재인 선대위 측의 안철수 비방문서 파동을 두고 안철수 캠프 측의 중앙선대위원장을 맡고 있는 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격한 반응을 보였다. 박지원 대표는 21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문재인 선대위는 (안철수 후보를 겨냥한) 더 센 네거티브로 비방문서 파동을 잠재울 수 있다고 생각하면 오산"이라고 일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온라인 기사 (2017.04.21 11.29)
  • 홍준표, '돼지흥분제'성폭행 모의 자서전 수록 논란…"내 얘기 아냐, 들은 얘기"

    [일요신문]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대학 시절 성범죄를 모의했다는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20일 SNS와 온라인커뮤니티를 통해 지난 2005년 홍 후보가 출간한 자전적 에세이 <나 돌아가고 싶다>의 한 대목이 공개됐다. 이 내용에 따르면 홍 후보는 고려대학교 재학 시절 하숙집 룸메이트와 동료들과 함께 성범죄를 모의했다. 룸메이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온라인 기사 (2017.04.21 11.13)
  • 송민순 發 폭로전에 우상호 "전직 외교장관으로 적당한 처신 아냐" 일갈

    [일요신문] 장미대선이 코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각종 여론조사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는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대한 강도 높은 검증과 공세가 계속되고 있다. 단골 메뉴는 역시 '대북관'과 '안보관'이다. 노무현 정부의 마지막 외교장관이었던 송민순 전 장관이 20일 <중앙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앞서 회고록에서 언급한 &#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온라인 기사 (2017.04.21 11.02)
  • 추미애 "'안보팔이' 안철수, '주적' 구애 애잔해"

    [일요신문]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1일 '북한 주적' 논란에 대해 "다른 보수 후보야 그렇다 해도 안보팔이에 숟가락 얹는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문재인 후보를 비판할) 자격이 없다"고 지적했다. 추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열린 선대위원회에서 "이번 대선은 색깔론, 종북몰이 등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온라인 기사 (2017.04.21 10.25)
  • 내로남불? 문재인 캠프 여론조작 의혹 파장

    [일요신문] 문재인 더불어민주당(민주당) 대선후보 진영에서 여론조작을 시도하고 있다는 의혹이 연이어 제기돼 파장이 일고 있다. 지난 18대 대선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을 돕기 위해 불법 SNS활동을 했던 ‘십알단(십자군 알바단)’ 사건이 떠오른다는 비판까지 나온다. 지난 4월 20일 문재인 대선후보 캠프에서 작성한 것으로 추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제1302호] (2017.04.22 16.59)
  • 문재인 주적이어 ‘송민순 회고록’ 논란,대선 ‘태풍의 눈’ 되나

    [일요신문]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노무현 정권인 2007년 11월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표결 당시 북한의 의견을 들어야 한다고 했다는, 이른바 송민순 회고록 논란이 재점화되고 있다. 급기야 논란의 주인공인 송민순 전 외교통상부 장관은 “사실이 아니다”라는 문재인 후보의 주장에 반박해 자신이 작성한 수첩과 노무현 전 대통령에게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온라인 기사 (2017.04.21 09.19)
  • 송영근 “문재인 국보법 폐지 회유는 사실”

    [일요신문]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참여정부 청와대 민정수석 시절 당시 송영근 기무사령관에게 국가보안법(국보법) 폐지에 앞장서 달라고 말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는 지난 4월 19일 대선후보 토론회에서 이 같이 주장하며 문 후보의 답변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문 후보는 “기무사령관에게 (요구)한 적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온라인 기사 (2017.04.20 17.04)
  • 안철수 "북한, 국방백서에 명시된 '주적'"…정부 "주적 표현 사용하지 않아"

    [일요신문]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는 20일 '북한 주적' 논란에 대해 "이미 국방백서에 주적으로 명시돼 있고 (현재) 남북 대치 국면인 상황에서 북한은 주적"이라고 밝혔다. 안 후보는 이날 오전 방송기자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입장)에 동의 못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온라인 기사 (2017.04.20 16.44)
  • "안찍박(안철수 찍으면 박지원 상왕) 전략 통했다" 홍준표 자신감의 근거는?

    [일요신문] ‘스트롱맨’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진영이 대선 승리를 자신하고 있어 관심을 모은다. 자유한국당의 TK 지역 재보궐 선거 압승을 기점으로 지지율도 회복세를 보이는 모양새다. 그러나 정치권에서는 회의적인 시선이 주를 이룬다. 홍준표 후보는 4월 8일 “각종 여론조사를 통해 영남지역에서 폭발적인 지지율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제1302호] (2017.04.21 17.37)
  • '안'으로 향하다 '턴'…상도동계, 문재인 캠프 합류 속사정

    [일요신문] "천군만마를 얻었다." 영·호남 민주화세력이 결합했다. 5·9 대선을 20여 일 앞둔 4월 19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상도동계 좌장인 김덕룡(DR) 김영삼민주센터 이사장과 고 김영삼 전 대통령 차남 김현철 국민대 특임교수를 껴안았다. 이른바 ‘남부민주벨트’다.

    뉴스 > 제19대 대통령선거 | [제1302호] (2017.04.21 14.52)
이전 11 12 13 14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