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스타

  • 빅스타 X파일 - [아메리칸아이돌] ‘최대 이슈 메이커’ 산자야 말라카

    [일요신문] 지난주 <아메리칸 아이돌>에서 최초로 ‘자격 박탈’을 당했던 코리 클라크에 대해 이야기했다면, 이번 주의 주인공은 역대 참가자들 중 가장 폭발적인 사랑과 유명세를 누렸던 인물이다. 그는 뛰어난 외모의 소유자도 아니었고, 시즌 우승자도 아니었으며, 놀라운 가창력을 보여주지도 않았다. 2007년 ‘시즌 6

    월드 > 해외스타 | [제1240호] (2016.02.17 10.00)
  • 코난 오브라이언 14일 깜짝 내한…팬미팅 시간·장소는?

    [일요신문] 미국 유명 토크쇼 진행자 코난 오브라이언이 14일 내한하는 가운데 그의 일정에 관심이 쏠린다. 코난 오브라이언은 미국 TBS의 토크쇼 '코난'(Conan) 한국편 촬영을 위해 오는 14일 오후 4시25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할 예정이다. 코난은 입국 다음날인 15일부터 18일까지 한국에서 촬영을 하고 19일 오후에 미

    월드 > 해외스타 | 온라인 기사 (2016.02.11 20.17)
  • 슈퍼스타 비욘세, 화끈한 정치적 메시지...슈퍼볼 공연서 흑인인권 노래

    [일요신문] 팝스타 비욘세(35)가 7일 열린 미국 최대 스포츠축제인 미국프로미식축구리그(NFL) 결승 하프타임 공연에서 흑인 차별을 주제로 한 공연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비욘세는 이날 공연에서 흑인 인권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뮤직비디오를 소개하며 전날 발표한 신곡인 ‘포메이션(Formation)’을 불렀다. 뮤직

    월드 > 해외스타 | 온라인 기사 (2016.02.10 15.48)
  • 엽기가수 마일리 사이러스 TV 드라마 캐스팅…‘악동과 천재감독이 만났다’

    [일요신문]‘악동과 천재 감독이 만났다.’ 늘 화제의 젊은 여배우를 캐스팅하는 것으로 유명한 우디 앨런 감독(80)이 이번에는 마일리 사이러스(23)를 선택했다. 미국의 할리우드 관계자들은 깐깐한 앨런 감독이 엽기적인 퍼포먼스와 파격적인 노출로 늘 구설에 오르고 있는 사이러스를 선택한 데 대해 적잖이 놀라고 있는 상태. 아직

    월드 > 해외스타 | [제1239호] (2016.02.06 10.00)
  • 빅스타 X파일 - ‘스캔들 메이커’ 코리 클라크

    [일요신문] 지난주에 이어 오디션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다. 아마도 가장 많은 구설수를 낳은 오디션 쇼라면 2002년부터 방영이 시작된 <아메리칸 아이돌>일 것이다. ‘시즌 1’에서 켈리 클락슨이라는 스타를 배출한 후 큰 기대를 모으던 ‘시즌 2’는, 나름 성과를 거두었지만 못 지 않은 스캔들을 만들어내

    월드 > 해외스타 | [제1239호] (2016.02.11 11.05)
  • 빅스타 X파일 - 뉴질랜드 오디션프로 심사위원 나탈리아 킬스 부부 퇴출 사태

    [일요신문] 21세기 전세계 방송과 미디어의 가장 강력한 트렌드 가운데 하나는 바로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어느덧 한국의 지상파와 케이블도 1년 내내 오디션 프로그램을 돌리고 있다. 장르도 다양하다. 가장 영향력이 크며 강력한 스타덤에 기반한 음악 쪽을 중심으로, 힙합 배틀이 이뤄지기도 하고, 숨겨진 셰프와 모델을 발굴하기도 한다. 하지만 오디션 프로그램만큼

    월드 > 해외스타 | [제1238호] (2016.02.01 10.00)
  • [도쿄 탐문 취재] ‘두부집 효녀’ 모모타니 에리카 ‘콜걸’ 진출 소문과 진실

    [일요신문] 뭇 남성들이 컴퓨터 하드디스크 속에 하나쯤 꽁꽁 숨겨뒀을 법한 일본 인기 AV배우 ‘두부집 효녀’ 모모타니 에리카. 그가 단 11편의 작품만을 남기고 은퇴를 선언하자 많은 남성팬들은 큰 충격에 빠졌다. 그런데 최근 모모타니 에리카가 일본의 고급 풍속점에서 콜걸로 일하고 있다는 소문이 퍼졌다. 그런 미모의 AV배우가 풍속업에

    월드 > 해외스타 | [제1238호] (2016.02.01 10.00)
  • 빅스타 X파일 - 1980년대 ‘뷰티퀸’ 태미 린 레퍼트 실종사건 미스터리

    [일요신문] 최근 몇 주 동안 이어졌던 ‘영구 미제 사건’ 시리즈의 마지막 주인공은 33년 전 홀연히 사라진 어느 여배우다. 당시 18세였던 태미 린 레퍼트는 오전에 집을 나선 후 오후에 플로리다의 코코아 비치에서 마지막 모습을 남겼다. 살아 있었다면 올해 나이 51세. 그런 이유로 혹시 그녀가 어디엔가 살아 있을지도 모른다는 막연한

    월드 > 해외스타 | [제1237호] (2016.01.27 10.00)
  • 제니퍼 로렌스 ‘얌전한 그녀 고주망태 되다’

    [일요신문]제니퍼 로렌스(25)가 최근 영화 <조이>로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면서 다시 한번 할리우드 대세임을 과시했다. 이로써 로렌스는 2013년 여우주연상, 2014년 여우조연상에 이어 3년 연속 골든글로브를 수상하면서 어린 나이에 이미 무시무시한 커리어를 쌓고 있는 특급 배우로 성장했다. 그런데 이렇게 잘나가고 있는 로렌스를 옆

    월드 > 해외스타 | [제1236호] (2016.01.20 10.00)
  • ‘마약왕’ 구스만 재검거 풀스토리

    [일요신문] ‘6개월 동안의 자유는 끝났다.’ 지난해 7월 교도소 바닥에 땅굴을 파고 탈옥했던 멕시코 마약왕 호아킨 구스만(56)이 6개월 만에 다시 검거됐다. 지난 3개월 동안 진행됐던 이번 체포 작전은 할리우드 영화를 방불케 할 만큼 극적인 것이었다. 자의든 타의든 체포 작전에 혁혁한 공(?)을 세운 인물이 다름 아닌 할리우드의

    월드 > 해외스타 | [제1236호] (2016.01.20 10.00)
  • 빅스타 X파일 - 1940년대 주목받던 신예 배우 데이비드 베이컨 피살사건 미스터리

    [일요신문] 데이비드 베이컨의 죽음에 대한 경찰 수사는, 많은 단서가 있는 것 같았지만 그 구슬을 꿰는 게 쉽지 않은 과정이었다. 목격자도 있었고 사진도 분명했고, 용의자도 나타났다. 하지만 확실한 그 무엇은 없었고, 결국 경찰은 그 누구도 법정에 세우지 못했다. 사정이 이럴진대, 당연히 음모론이 피어났다. 그의 섹슈얼리티에 대한 이야기들이 있었고, 베이컨

    월드 > 해외스타 | [제1236호] (2016.01.20 10.00)
  • '해리포터' 알란 릭맨 투병 속 사망, 엠마 왓슨 스승 죽음에 "충격적 소식"

    [일요신문] <해리포터>에서 스네이프 교수를 맡아 대중에게 익숙한 배우 알란 릭맨이 69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알란 릭맨은 암 투병 끝에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눈을 감은 것으로 전해졌다. 가족은 성명에서 “배우이자 감독인 알란 릭맨이 암으로 숨졌다. 그는 가족들과 친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숨을 거뒀다”고

    월드 > 해외스타 | 온라인 기사 (2016.01.15 08.4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인기 뉴스

SPONSORED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