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스타

  • 빅스타 X파일 - ‘스캔들 메이커’ 코리 클라크

    [일요신문] 지난주에 이어 오디션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다. 아마도 가장 많은 구설수를 낳은 오디션 쇼라면 2002년부터 방영이 시작된 <아메리칸 아이돌>일 것이다. ‘시즌 1’에서 켈리 클락슨이라는 스타를 배출한 후 큰 기대를 모으던 ‘시즌 2’는, 나름 성과를 거두었지만 못 지 않은 스캔들을 만들어내

    월드 > 해외스타 | [제1239호] (2016.02.11 11.05)
  • 빅스타 X파일 - 뉴질랜드 오디션프로 심사위원 나탈리아 킬스 부부 퇴출 사태

    [일요신문] 21세기 전세계 방송과 미디어의 가장 강력한 트렌드 가운데 하나는 바로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어느덧 한국의 지상파와 케이블도 1년 내내 오디션 프로그램을 돌리고 있다. 장르도 다양하다. 가장 영향력이 크며 강력한 스타덤에 기반한 음악 쪽을 중심으로, 힙합 배틀이 이뤄지기도 하고, 숨겨진 셰프와 모델을 발굴하기도 한다. 하지만 오디션 프로그램만큼

    월드 > 해외스타 | [제1238호] (2016.02.01 10.00)
  • [도쿄 탐문 취재] ‘두부집 효녀’ 모모타니 에리카 ‘콜걸’ 진출 소문과 진실

    [일요신문] 뭇 남성들이 컴퓨터 하드디스크 속에 하나쯤 꽁꽁 숨겨뒀을 법한 일본 인기 AV배우 ‘두부집 효녀’ 모모타니 에리카. 그가 단 11편의 작품만을 남기고 은퇴를 선언하자 많은 남성팬들은 큰 충격에 빠졌다. 그런데 최근 모모타니 에리카가 일본의 고급 풍속점에서 콜걸로 일하고 있다는 소문이 퍼졌다. 그런 미모의 AV배우가 풍속업에

    월드 > 해외스타 | [제1238호] (2016.02.01 10.00)
  • 빅스타 X파일 - 1980년대 ‘뷰티퀸’ 태미 린 레퍼트 실종사건 미스터리

    [일요신문] 최근 몇 주 동안 이어졌던 ‘영구 미제 사건’ 시리즈의 마지막 주인공은 33년 전 홀연히 사라진 어느 여배우다. 당시 18세였던 태미 린 레퍼트는 오전에 집을 나선 후 오후에 플로리다의 코코아 비치에서 마지막 모습을 남겼다. 살아 있었다면 올해 나이 51세. 그런 이유로 혹시 그녀가 어디엔가 살아 있을지도 모른다는 막연한

    월드 > 해외스타 | [제1237호] (2016.01.27 10.00)
  • 제니퍼 로렌스 ‘얌전한 그녀 고주망태 되다’

    [일요신문]제니퍼 로렌스(25)가 최근 영화 <조이>로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면서 다시 한번 할리우드 대세임을 과시했다. 이로써 로렌스는 2013년 여우주연상, 2014년 여우조연상에 이어 3년 연속 골든글로브를 수상하면서 어린 나이에 이미 무시무시한 커리어를 쌓고 있는 특급 배우로 성장했다. 그런데 이렇게 잘나가고 있는 로렌스를 옆

    월드 > 해외스타 | [제1236호] (2016.01.20 10.00)
  • ‘마약왕’ 구스만 재검거 풀스토리

    [일요신문] ‘6개월 동안의 자유는 끝났다.’ 지난해 7월 교도소 바닥에 땅굴을 파고 탈옥했던 멕시코 마약왕 호아킨 구스만(56)이 6개월 만에 다시 검거됐다. 지난 3개월 동안 진행됐던 이번 체포 작전은 할리우드 영화를 방불케 할 만큼 극적인 것이었다. 자의든 타의든 체포 작전에 혁혁한 공(?)을 세운 인물이 다름 아닌 할리우드의

    월드 > 해외스타 | [제1236호] (2016.01.20 10.00)
  • 빅스타 X파일 - 1940년대 주목받던 신예 배우 데이비드 베이컨 피살사건 미스터리

    [일요신문] 데이비드 베이컨의 죽음에 대한 경찰 수사는, 많은 단서가 있는 것 같았지만 그 구슬을 꿰는 게 쉽지 않은 과정이었다. 목격자도 있었고 사진도 분명했고, 용의자도 나타났다. 하지만 확실한 그 무엇은 없었고, 결국 경찰은 그 누구도 법정에 세우지 못했다. 사정이 이럴진대, 당연히 음모론이 피어났다. 그의 섹슈얼리티에 대한 이야기들이 있었고, 베이컨

    월드 > 해외스타 | [제1236호] (2016.01.20 10.00)
  • '해리포터' 알란 릭맨 투병 속 사망, 엠마 왓슨 스승 죽음에 "충격적 소식"

    [일요신문] <해리포터>에서 스네이프 교수를 맡아 대중에게 익숙한 배우 알란 릭맨이 69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알란 릭맨은 암 투병 끝에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눈을 감은 것으로 전해졌다. 가족은 성명에서 “배우이자 감독인 알란 릭맨이 암으로 숨졌다. 그는 가족들과 친구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숨을 거뒀다”고

    월드 > 해외스타 | 온라인 기사 (2016.01.15 08.44)
  • 마돈나, 아들 양육권 뺏기나

    [일요신문]“엄마가 싫어요.” 마돈나(57)가 새해 벽두부터 아들 로코 리치(15)의 양육권을 놓고 전 남편인 가이 리치(47)와 법적 분쟁을 벌이게 될 전망이다. 지난 2008년 이혼했던 마돈나는 지금까지 로코의 양육을 책임지고 있었으며, 이런 까닭에 로코는 줄곧 엄마인 마돈나와 뉴욕에서 생활해 왔었다. 때문에 이혼한 지

    월드 > 해외스타 | [제1235호] (2016.01.13 10.00)
  • 이승환·자우림·지드래곤 '데이빗 보위 사망' 애도 "우주로 돌아간 지기 스타더스트"

    [일요신문] 암투병 끝에 사망한 록커 데이빗 보위에 대한 국내 아티스트들의 애도가 이어졌다. 가수 이승환은 데이빗 보위 사망 소식이 알려진 지난 11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언제나 앞서 가던 분이셨고 그래서 언제나 좇아가고 싶었던 분"이라고 게재했다. 이어 이승환은 "모든 예술 분야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

    월드 > 해외스타 | 온라인 기사 (2016.01.12 01.46)
  • 빅스타 X파일 - 1940년대 주목받던 신예 배우 데이비드 베이컨 피살사건 미스터리

    [일요신문] 만약 미스터리한 죽음이 아니었다면, 1940년대에 반짝 활동했던 ‘데이비드 베이컨’이라는 배우의 이름을 기억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을 것이다. 등에 깊은 자상을 입고 29세의 삶을 마감한 그는, 단역 시절을 벗어나 막 발돋움하려는 시기의 젊은 배우였다. 하지만 누군가에 의해 살해당했고, 70년이 지난 지금도 그의 죽음엔 &

    월드 > 해외스타 | [제1235호] (2016.01.13 10.00)
  • '어벤져스' 제레미 레너, 소니 파체코와 이혼...매달 거액 양육비 지급

    [일요신문] 할리우드 배우 제레미 레너(44)가 이혼으로 거액의 양육비를 매달 지급하게 됐다. 29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연예매체 TMZ는 “제레미 레너가 최근 전 부인 소니 파체코(24)와 10개월간의 결혼생활을 마무리 지었다”고 보도했다. 이혼사유는 성격차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제레미 레너는 소니 파체코에게 딸

    월드 > 해외스타 | 온라인 기사 (2015.12.30 17.0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