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이재명 “불통에 답답한 문재인”···민주당 투표결과 유출 파문 확전 양상

    이재명 측 “당 선관위 못 믿겠다” 사전 유출로 공정 선거 훼손 문재인 ‘전두환 표창 관련’ 네거티브 공방에 권위적 가부장 모습 표본 지적도 [일요신문] “문재인, 참 답답한 후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권 경선 후보가 단단히 뿔났다. 그동안 팀워크를 강조하며 후보들에 대한 직접

    뉴스 > 정치 | 온라인 기사 (2017.03.23 18.18)
  • [단독] 북한 신형 로켓엔진 개발 막후 조력자 찾았다

    [일요신문] 북한이 최근 공개한 신형 로켓엔진이 비상한 관심을 끌고 있다. 전문가들의 세부적인 견해는 다소 엇갈리고 있지만, 지난해 9월 공개한 것과 비교해 진일보했다는 평가가 주를 이룬다. 국방부 역시 정례 브리핑을 통해 “의미 있는 진전”이라며 높게 평가했다. 이는 곧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추진체 기술이 완성 단계에 이

    뉴스 > 정치 | [제1298호] (2017.03.23 15.45)
  • '대권주자 6인 화법 분석' 소통왕 1위 이재명…공동 꼴찌 홍준표·유승민

    [일요신문] 정치인의 말은 일반인들의 말과 다르다. 정치인들은 자신의 이념을 설파하고 신뢰를 주기 위해 끊임없이 말하고 국민들을 설득한다. 국민과 소통하고 생각을 전달하는 능력은 정치인에게 필수적이며 한 나라의 수장인 대통령이 되기 위해선 더더욱 중요한 요소로 꼽힌다. <일요신문>은6인의 유력 대권 주자들의 화법을 전문가들과 함께 분석해 봤다.

    뉴스 > 정치 | [제1298호] (2017.03.23 15.29)
  • 바른정당 유승민, 호남에 이어 영남도 남경필에 승리

    [일요신문]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이 국민정책평가단 영남권 투표에서 남경필 경기지사를 압도하며 초반 승기를 이어갔다. 유승민 의원은 22일 발표된 영남권 토론회에 대한 국민정책평가단 전화면접 투표에서 총 668명 중 446명(64.8%)으로 부터 지지를 받아 242명(35.2%)의 지지를 받은 남경필 경기지사를 압도했다. 이에 앞서 유승민

    뉴스 > 정치 | 온라인 기사 (2017.03.23 14.31)
  • 안철수 측 "김무성과 연대 가능성 없다" 일축

    [일요신문] 장미 대선이 코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중도 진영의 연대 가능성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 일각에선 안철수 전 국민의당 공동대표와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이 연대 방안을 모생했다는 설이 나오기도 했다. 하지만 안철수 전 공동대표 측은 이러한 설에 대해 일축했다. 안철수 전 공동대표의 국민캠프 전현숙 대변인은 23일 "김무성

    뉴스 > 정치 | 온라인 기사 (2017.03.23 14.15)
  • 충청권 캐스팅 보트 회의론 왜? 비빌 언덕이 있어야…

    [일요신문] ‘장미 대선’ 정국에서 충청권 인사들이 주목받고 있다. 올해 초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대선 행보에 나설 때까지만 해도 충청권 인사들의 주가는 치솟았다. '신당 창당’을 놓고 고심했던 반 전 총장이 독자 세력화에 나설 경우 자유한국당 등 정치권 충청권 의원들의 집단 탈당은 시간문제였다. 자유한국당 비박

    뉴스 > 정치 | [제1298호] (2017.03.28 10.52)
  • "문재인 빼고 '최종주자' 다모여!"…대선 '4월 빅뱅' 시나리오

    [일요신문] 3월 빅뱅의 막이 내렸다. 주연은 김종인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였다. 김 전 대표는 3월 7일 의원직까지 내던지고 당을 박차고 나왔다. 개헌발 정계개편의 불씨를 댕긴 셈이다.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 등은 조연을 맡았다. 그는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이후 ‘통합 경선’ 깃발을 들고 진을 쳤다. 딱 거기까지였

    뉴스 > 정치 | [제1298호] (2017.03.24 16.47)
  • 박근혜 전 대통령 '영장 청구'에 무게 실리는 이유

    [일요신문] 뇌물죄 등 13개 혐의를 받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검찰의 구속영장 청구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김수남 검찰총장은 23일 대검찰청 청사로 출근하던 중 기자들과 만나 "구속영장 청구 여부는 오로지 법과 원칙, 수사진행 상황에 따라 결정할 문제"라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은 검찰 조사에서 13가지

    뉴스 > 정치 | 온라인 기사 (2017.03.23 09.49)
  • 노태우 벤치마킹? 박근혜 검찰 조사, 전직 대통령들과 비교해보니

    [일요신문] 박근혜 전 대통령이 3월 21일 서울중앙지검에 출두했다. 박 전 대통령은 노태우 전두환 노무현 전 대통령에 이어 전직 대통령으론 네 번째 검찰 조사를 받게 됐다. 박 전 대통령은 검찰과 특검 조사를 모두 거부했지만 결국 파면됐고, 민간인 신분으로 검찰 포토라인에 서는 불명예를 안았다. 박 전 대통령은 조사에 앞서 “국민 여러분께 송구

    뉴스 > 정치 | 온라인 기사 (2017.03.22 17.08)
  • '박근혜 5촌 살인사건' 박용철 부인 “통화기록 아직도 공개안해…재수사해야”

    [일요신문] 박근혜 전 대통령 5촌 조카 살인사건의 피해자인 고 박용철 씨 부인 이 아무개 씨가 당시 사건에 대해 증언에 나섰다. 이 사건은 지난 2011년 9월 박 전 대통령 5촌 조카인 박용철, 박용수 씨가 각각 변사체로 발견된 사건이다. 이 사건에 대해 경찰은 용수 씨가 평소 채무관계 등으로 감정이 좋지 않았던 용철 씨를 살해한 뒤 자살한 것이라고 결

    뉴스 > 정치 | [제1298호] (2017.03.22 14.48)
  • 내 말 틀린 적 있어? 안스트라다무스의 이유 있는 자신감

    [일요신문] 그동안 정치권에선 안철수 국민의당 전 상임공동대표의 대권 행보에 대해 회의적 시선이 팽배했다. 탄핵 정국에서 존재감이 미미했고, 지지율도 고전을 면하지 못했던 까닭에서다. 당 경선을 앞두고 불거진 룰 싸움도 안 전 대표의 고민을 깊게 했다. 그런데 최근 안철수 캠프 분위기는 오히려 밝아진 모습이다. 왜일까. 지난해 4·

    뉴스 > 정치 | [제1298호] (2017.03.22 16.41)
  • 박근혜, 검찰 출석 21시간 반만에 귀가…검찰 조서 검토에 진통

    [일요신문]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시간 30분가량 이어진 검찰 조사를 마치고 22일 오전 7시 6분 자신의 사저로 돌아갔다. 전날 9시 15분 집에서 나선 뒤 21시간 51분 만의 귀가다.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실제 조사 시간은 14시간 정도 진행됐으나 조서 열람에만 7시간이 소요됐다. 피의자 신문조서가 향후 법정에서 증거로 쓰이기 때문에 단

    뉴스 > 정치 | 온라인 기사 (2017.03.22 10.4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