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아무것도 안하고 싶은' 삼성카드 뛰어가는데…현대카드 정태영의 고민

    [비즈한국] 한때 카드업계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켰던 현대카드가 최근 성장정체의 늪에 빠졌다. 현대카드는 2001년 워크아웃 중이던 다이너스티클럽코리아를 현대자동차가 인수한 뒤 현대카드로 이름을 바꿨다. 이후 2003년 정태영 부회장이 대표이사를 맡아 공격적 마케팅을 펼쳐왔다. 2005년만 해도 카드 취급고(총계)가 삼성카드의 절반 수준에 그쳤지만, 센세이셔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4 10.15)
  • 한화그룹, K에어항공 투자···“너도나도” 저가항공 과열경쟁 우려

    [일요신문] 한화그룹이 저가항공사(LCC) 시장에 뛰어들었다. 방산업체에 이어 항공산업까지 진출 범위를 넓힌 것이 아니냐는 관측과 함께 최순실 사태로 침체된 기업 경쟁력을 끌어올리겠다는 김승연 회장의 행보에 경쟁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화와 업계에 따르면, 한화테크윈과 한화인베스트먼트를 통해 K에어항공에 재무적투자자(FI)로 참여했다.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3 11.31)
  • 신세계-현대면세점, 사드보복 여파 영업 연기 추진

    [일요신문] 신세계와 현대백화점 등 신규 면세점 사업자의 영업개시일이 전면 연기될 전망이다.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보복 여파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세청은 지난 11일 신규 면세점 사업자의 영업 개시일 연기를 추진하고 특허수수료 납부기한 연장 및 분할납부를 허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세청에 따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3 10.19)
  • 사드 악재에도 상반기 훨훨 난 여행·항공업계 웃을 수 없는 까닭

    [일요신문]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대한 중국의 보복 조치로 전 산업군이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부정적 전망이 나오지만 국내 업계 상위 여행사와 항공사는 오히려 호황기를 누리는 기현상이 벌어지고 있다. 여행업계에서 보통 비수기로 인식되는 3~4월 실적이 좋아 이례적으로 평가된다. 여행·항공사 호황의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3 18.41)
  • 우리은행 지주회사 전환 연기한 내막

    [일요신문] 지난 1월 이광구 우리은행장이 연임에 성공하면서 발표한 목표는 우리은행의 금융지주사 전환이다. 이 행장은 취임사에서 “지주사로 전환하면 자기자본비율이 높아지고 건전성 지표도 높아질 수 있다”며 “가능하면 이른 시일 내에 지주사로 전환해 수익 포트폴리오를 완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3 14.17)
  • ‘여기어때’ 해킹 사건 둘러싼 미스터리 셋

    [비즈한국] 해킹에 의해 기업이 보유한 회원 개인정보가 유출되는 사건은 이제 별로 새삼스럽지도 않다. 하도 많아서 무감각하다는 사람도 적잖다. 하지만 숙박업소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 ‘여기어때’ 해킹 사건은 지금까지와는 다른 충격을 안겼다. 신용카드 같은 금융 정보보다 민감한 민감한 숙박 정보가 포함됐기 때문이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2 18.09)
  • 신용회복위원회, 2만 8천 명 신용정보 무단 조회로 털렸다

    [일요신문] 최근 신용회복위원회(이하 신복위)의 신용정보조회시스템 오류로 인해 본인 인증절차를 거치지 않고 신용정보가 조회된 사실이 알려졌다. 신복위는 12일 사이버지부 홈페이지에서 일부 비정상적인 경로를 통해 본인 인증절차가 생략된 채 2만 8천 명의 신용정보가 조회된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에 지난 6일부터 11일까지 사이버지부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2 11.36)
  • 여름 강자 ‘설빙’ ‘쥬씨’ 지난겨울 뭐 먹고 살아쓰까

    [비즈한국] 디저트 카페 ‘설빙’과 생과일 쥬스 전문점 ‘쥬씨’에는 두 가지 공통점이 있다. 하나는 성수기와 비수기의 매출 차이가 크다는 것이며, 다른 하나는 짧은 기간 동안 빠른 가맹점 유치로 몸집을 키워왔다는 점이다. 겨울철 매출의 급락 폭이 너무 크다는 지적을 받아온 설빙과 쥬씨는 신메뉴 개발을 통해 대안을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3 18.06)
  • CJ그룹 일감몰아주기 꼼수 의혹 논란 “하다하다 경비 업무까지”

    이재현 CJ그룹 회장 장남, 100% 투자업체에 CJ계열사 경비업무 맡겨 [일요신문]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인 이선호 씨 관련 회사가 CJ그룹의 일감 몰아주기 규제를 피하기 위해 꼼수를 썼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예상된다. 이 씨가 씨앤아이레저산업을 통해 100% 투자한 SG생활안전이 CJ그룹 계열사 경비업무의 대부분을 처리하고 있기 때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1 17.13)
  • 씨티카드 고객 부당인출 피해 논란 ‘일파만파’

    [일요신문] 씨티카드 고객 부당인출 피해가 금융당국의 지침을 미이행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커지고 있다. 씨티은행이 배당금 전액을 해외주주에게 송금한데 이어 국내 금융당국 지시까지 무시한 셈이라며, 씨티은행에 대한 비난여론이 들끓고 있다. 지난 8~9일 양일간 태국에서 씨티카드 고객 수십명의 계좌에서 주인도 모르게 현금이 빠져나가는 불법 부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1 08.57)
  • 이재용 구속된 삼성전자 이번엔 탈세 적발

    [일요신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 기소돼 재판을 받는 등 총수부재의 삼성전자가 이번엔 탈세까지 적발돼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10일 국세청관계자와 업계 등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 조사1국은 경기도 수원에 위치한 삼성전자에 대한 정기세무조사 결과 법인세 및 부가가치세 등 500억 원 이상을 추징키로 했다. 이번 삼성전자에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0 16.52)
  • 우리카드-신한카드, 대출 수익률 200% 달성…싸게 빌려 비싸게 팔아 ‘돈장사’

    [일요신문] 우리카드와 신한카드의 대출 수익률이 200%를 넘어 국내 7개 전업 카드사 가운데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카드사들은 싼 금리로 돈을 조달해 카드론이나 고객 현금서비스 금리는 비싸게 대출하는 방식으로 수익률을 높였다. 10일 금융감독원 금융통계정보시스템에 따르면 7개 전업 신용카드사는 지난해 차입금 이자와 사채 이자로 1조 60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0 16.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인기 뉴스

SPONSORED
한화생명
롯데건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