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문재인 대통령] 공약 이행비 178조 어떻게 마련할까

    [비즈한국] 제19대 대통령으로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당선을 확정했다. 문 대통령은 후보 시절 ‘나라를 나라답게’라는 제목으로 4대 비전, 12대 약속, 201개 실천과제(공약)를 담은 최종 공약집을 발표했다. 문 대통령은 공약집에서 201개 공약 이행을 위해 연 평균 35조 6000억 원(5년간 178조 원)이 필요하다고

    뉴스 > 경제 | [제1305호] (2017.05.12 09.30)
  • [문재인 대통령] '사람중심 성장경제'의 허와 실

    [비즈한국] 제19대 대한민국 대통령으로 당선이 확정된 문재인 대통령의 경제정책의 키워드는 ‘일자리’와 ‘재벌개혁’ 두 가지다. 역대 최고치로 오른 실업률과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을 불러온 재벌 문제 해결에 초점을 맞춘 셈이다. 과거 정부에서 747(연평균 7% 성장·1인당 국민소득 4만 달러&midd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5.10 08.38)
  • [문재인 대통령] 개혁 도마 위에 오를 6대 재벌은 어디?

    [비즈한국] 문재인 대통령, 10년 만에 진보 정부가 들어서면서 재계도 잔뜩 긴장하는 분위기다. ‘문재인 정부가 대대적인 기업 때리기에 나서는 것 아니냐’는 우려에서다. 새 정권의 국정운영이야 예단하기 어렵지만 공약집과 더불어민주당 내부 분위기를 종합해 볼 때 적어도 상위 대기업들에 대한 잣대는 한층 엄격해질 것으로 보인다.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5.10 08.35)
  • 오버부킹 논란, 금지하면 해결될까

    [비즈한국] 지난 4월 미국 유나이티드항공이 베트남계 미국인 의사를 항공기에서 강제로 끌어내리면서 항공사의 오버부킹(초과예약) 관행이 문제가 되고 있다. 오버부킹은 고객의 급작스런 노쇼(예약부도)에 따른 손실을 줄이기 위해 도입한 궁여지책이다. 항공사들은 과잉 오버부킹이 초과 승객이 넘치면 어떻게 하려고 이런 위험한 조치를 취하는 걸까. 오버부킹 문제는 어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5.09 08.00)
  •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연봉은 비밀?’, 김승연·정몽준·이명희·이재현 등 재벌총수 연봉공개 제외

    [일요신문]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 김승연 한화 회장,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이명희 신세계 회장, 이재현 CJ 회장, 이중근 부영 회장, 이준용 대림그룹 명예회장,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 재벌총수인 이들의 연봉은 얼마일까? 하지만, 이들 재벌총수들이 얼마를 받는지는 알 수가 없다. 이들 모두 상장회사인 지주회사나 주력 계열사의 등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5.08 11.57)
  • 이주열 한은 총재 “새 정부 출범, 경제 본격적 성장세 되찾는 기회 될 수 있을 것”

    [일요신문]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차기 정부의 출범이 경제 성장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기대감을 드러냈다. 제20차 ‘아세안+3 재무장관·중앙은행 총재 회의’ 참석차 일본을 방문한 이 총재는 지난 5일 저녁 기자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과거 사례를 보면 신정부가 출범한 첫해에는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5.06 15.27)
  • 경제지표 '반짝' 새 대통령 부담 백배

    [비즈한국] 대선이 사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그동안 위축됐던 국내 경제지표들이 일제히 회복세로 돌아서고 있다. 6일 통계청에 따르면 수출과 산업생산이 상승세를 이어가는 상황에 설비투자도 올 3월에 전월대비 12.9%나 증가하면서 3년 5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경제 지표 개선에 코스피 지수는 4일 전 거래일 대비 21.57포인트(0.97%) 오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5.06 10.00)
  • '게임 공룡' 넷마블게임즈 IPO 향한 업계 시선

    [일요신문] 공모가 15만 7000원으로 확정된 넷마블게임즈의 공모주 청약 경쟁률은 29.17 대 1. 2014년 삼성SDS의 134 대 1, 제일모직의 194 대 1이나 지난해 삼성바이오로직스의 45 대 1과 비교하면 '상반기 최대어'라고 하기에는 쑥스러운 수치다. 경쟁률이 기대 이하로 나타난 원인으로 게임업계에서는 게임에 대한 중장년

    뉴스 > 경제 | [제1304호] (2017.05.05 20.39)
  • '예상 시총 13조' 넷마블 IPO 대박에도 안심할 수 없는 까닭

    [일요신문] 오는 12일 상장을 앞둔 넷마블게임즈가 IPO(기업공개) 잭팟을 터뜨리며 게임업계 지각 변동을 예고했다. 넷마블게임즈는 지난 4월 IPO에서 공모 희망가 최상단인 15만 7000원에 공모주 청약을 마감했다. 이번 공모로 넷마블게임즈는 2조 6600억 원의 자금을 조달하는 한편 시가총액만 13조 원에 달하는 ‘게임 대장주’로

    뉴스 > 경제 | [제1304호] (2017.05.05 20.40)
  • 기업들 지주사 전환 놓고 각자 셈범

    [일요신문] 최근 대기업들이 지주회사 전환 문제에 대해 저마다 다른 입장을 밝히고 있다. 지주회사 전환이 유력하게 점쳐지던 삼성전자가 지난 4월 27일 "지주회사로 전환하지 않겠다"고 밝힌 반면 롯데그룹은 지주회사 전환으로 첫발을 내디뎠다. 재계에서는 조기대선을 맞으면서 대기업들이 ‘자사주의 마법’이 풀리기 전에 지주

    뉴스 > 경제 | [제1304호] (2017.05.06 16.16)
  • 역대 정권 기록으로 본 새 정부 증시 향방

    [일요신문] 새로운 대통령의 탄생은 증권시장에서도 주요 재료다. 경제 주체의 하나인 정부의 정책에 따라 경제 패러다임이 달라질 수 있어서다. 역대 정권들의 기록을 바탕으로 새 정부의 증시 방향을 가늠해본다. #진보정부 주가 상승률 높아 1987년 민주화 이후 역대 대통령들의 경제 성과를 보면 이른바 보수정권보다 진보정권 성적표가 두드러진다

    뉴스 > 경제 | [제1304호] (2017.05.06 16.17)
  • 신동빈 지배구조 개편안 '롯데 쪼개기 전략' 보인다

    [비즈한국] 롯데그룹은 지난 4월 25일 롯데제과·롯데쇼핑·롯데칠성음료·롯데푸드 4개 사의 이사회를 일제히 열고 지주회사 전환을 위한 기업분할과 합병을 결의했다. 각 계열사를 투자회사와 사업회사로 인적분할 한 뒤 4개의 투자회사를 ‘롯데지주 주식회사’로 합병하는 방안이다. 지배구조 개편안을 보

    뉴스 > 경제 | [제1304호] (2017.05.05 14.0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삼성전자
신한금융
서울우유
하나금융그룹

인기 뉴스

삼성화재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