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팔면 팔수록 손해인데…쿠팡·티몬 멈출 수 없는 치킨게임

    [일요신문] 팔면 팔수록 손해를 보는 기업들이 있다. 온라인 유통업체 쿠팡과 티켓몬스터(티몬)가 대표적이다. 2010년을 필두로 생겨난 온라인 유통업체들은 2015년 가파르게 외형 성장을 이뤘지만 2016년부터 성장세가 둔화되면서 오히려 적신호가 켜졌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온라인 유통업체들은 마케팅 비용 지출과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때때로 출혈 경쟁을

    뉴스 > 경제 | [제1302호] (2017.04.20 16.33)
  • “기업금융 태스크포스 추진” 심성훈 K뱅크 행장의 도전 앞과 뒤

    [일요신문] 지난 4월 3일 국내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K뱅크가 출범했다. 보름이 지난 18일, K뱅크는 가입자 수 20만 명, 수신액 2300억 원, 여신액 1300억 원을 돌파하며 돌풍을 일으켰다. 출범 당시 올해 수신액 5000억 원, 여신액 4000억 원이라는 목표치의 30% 이상을 달성한 것이다. 탄력을 받은 K뱅크는 기업금융에도 진출할 뜻을 밝혔

    뉴스 > 경제 | [제1302호] (2017.04.21 17.34)
  • '폐장설' 서울랜드, 훗날 말 갈아탈 준비중?

    [비즈한국] 올해 초까지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던 ‘서울랜드 폐장설’은 ㈜서울랜드가 “올해 5월에 문 닫는 일은 없다”고 관련 사실을 부인하며 잠잠해지는 듯했다. 그러나 서울시는 아직 서울랜드와의 재계약이 성사되지 않았다는 입장이다. ‘비즈한국’이 서울랜드를 둘러싼 논란을 추적했다.

    뉴스 > 경제 | [제1302호] (2017.04.20 16.33)
  • 문재인‧안철수 주택정책이 이명박‧박근혜와 닮았다?

    [비즈한국] ‘한국 사회는 집 가진 사람과 집 없는 사람으로 나뉜다’는 말이 나올 정도로 주택시장 양극화가 심하게 진행되고 있다. 특히 실업난에 시달리고 있는 청년들은 보금자리를 구하는데 더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심각한 주택 문제 탓에 이번 대선에서 양강 구도를 이룬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의 주택 공약에 시

    뉴스 > 경제 | 온라인 기사 (2017.04.15 20.40)
  • 500조 주물럭…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의 두 얼굴

    [일요신문] 박근혜 정부 들어 홍완선 전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은 ‘자본시장 대통령’으로 불렸다.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국민연금의 투자를 받기 원하는 CEO들이 앞다퉈 홍 전 본부장을 찾았다. 정치권 일각에선 “홍 전 본부장이 해외에서 대통령보다 더한 의전을 받는다”는 말까지 나왔다. 500조 원이 넘는 연기금을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5 13.45)
  • [창간 25주년 특집] 이번엔 과연? 장미대선과 국민연금의 변신 주목

    [일요신문] 유력 대선주자인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핵심 경제 공약은 국민연금을 활용한 경제활성화다. 지난 12일 문 후보는 정부가 공공 인프라 확대에 필요한 국공채를 발행하고 이를 국민연금이 사들여 주거 및 보육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공약을 발표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지난해 6월 국민연금의 공공부문 투자를 경제민주화 1호 공약으로 발표했다.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5 10.19)
  • ‘주군 위한 방패막이’ 대기업 2인자 잔혹사

    [일요신문]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여파로 검찰 수사의 칼끝이 재벌 총수를 향하면서 각 그룹의 2인자들이 주목받고 있다. 그들은 능력을 인정받아 대기업 고위 임원자리까지 올라갔지만 정경유착 등 온갖 비리의 중심에 서면서 밝은 내일을 바라볼 수 없는 처지로 내몰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힘든 상황 속에서도 오너 일가에 대한 충성심은 여전하다.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5 10.09)
  • "때땡큐" 한화토탈 가파른 성장에 울고 웃는 자

    [일요신문] 3월 말 공개된 한화토탈의 경영실적은 경이로울 정도다. 매출액 8조 1853억 원, 영업이익 1조 4667억 원, 순이익 1조 701억 원, 주당순이익(EPS) 5만 5835원이다. 삼성토탈 시절 마지막 해(2014년) 성적표는 매출액 8조 7913억 원, 영업이익 1727억 원, 순이익 970억 원, 주당순이익 5062원이다. 불과 2년 새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4 16.36)
  • 한투·삼성증권 초대형IB 인가 좌불안석 내막

    [일요신문] 초대형 투자은행(IB)업 진출을 추진 중인 한국투자증권의 야심이 출발도 못해보고 좌초될 위기에 처했다. 과거 사모투자펀드(PEF)를 파산시킨 전력 때문에 금융당국으로부터 투자은행업 인가를 받지 못할 처지에 놓였기 때문이다. 만약 한국투자증권의 투자은행업 인가가 최종적으로 좌절될 경우 인터넷은행인 카카오뱅크와 협력에도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5 10.19)
  • “알짜사업 다 팔았다?” 이랜드그룹 재무구조 개선안 뒷말 무성 내막

    [일요신문] 이랜드그룹이 계열사 이랜드파크의 외식사업부를 국내 최대 사모펀드(PEF)인 MBK파트너스에 매각하는 협상을 진행 중이다. 앞서 외식사업부에서 불거진 ‘임금 미지급’ 등의 이슈로 홍역을 치른 바 있는 이랜드는 재무구조 개선 작업의 일환으로 매각을 추진한 것이라고 밝혔다. 이랜드파크의 외식사업 부문은 지난해 이랜드파크 매출액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4 12.02)
  • 사드 배치하면 국내무기 예산 줄어드는데…방산 테마주의 역설

    [비즈한국] 한반도에 긴장감이 고조되고 있다. 북한 핵실험이 임박했다는 관측이 나오고 미국의 북한 선제공격 가능성도 제기된다. 미국이 한미 연합훈련을 마치고 떠난 항공모함 칼빈슨호를 한반도에 다시 불러들이면서 전쟁 공포는 여느 때보다 확산되고 있다. 전쟁 공포에 코스피도 급락을 면치 못했다. 지난 11일까지 6일 연속 하락세를 보였다. 12~1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4 16.19)
  • 안철수 테마주 ‘안랩’ 주가 어떻게 될까

    [비즈한국] 대통령 선거가 한 달도 채 남지 않은 시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가 양자대결 구도를 이어가는 가운데 증시 ‘정치테마주’에서는 안 후보가 우세하다는 분석이 나온다. 지난 13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해 말 대비 안철수 테마주가 평균 54.43% 상승했고, 문재인 테마주는 0.66%

    뉴스 > 경제 | [제1301호] (2017.04.14 16.1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삼성전자
신한금융
서울우유
하나금융그룹

인기 뉴스

삼성화재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