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식 부회장 “조양래 회장 성년 후견 심판 절차 참여하겠다”

조희경 이사장과 성년 후견 주장…“새로운 의사결정 유보돼야 할 것”

온라인 기사 2020.08.25 15: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경제 기사 더보기

단국대학교
신한은행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