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대표 이낙연 회심의 카드 ‘통신비 2만원’ 리더십만 긁나

야권뿐 아니라 여권 차기 주자들도 반대 입장…당 대표 ‘첫 작품’ 무산되면 작지 않은 타격

[제1480호] 2020.09.17 18:5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정치 기사 더보기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