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위원 선임 ‘3%룰’ 삼성·현대차엔 ‘미풍’인 까닭

재계 반발에 최대주주 의결권 제한 ‘합산’서 ‘개별’로…상당수 대기업 집단주주 체제라서 영향 제한적

[제1492호] 2020.12.10 18: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경제 기사 더보기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