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티머스 펀드’ 가교운용사, 최대 판매처 NH투자가 최대주주 맡는다

그동안 출자사 범위, 출자 비율 두고 관계사 신경전 팽팽, 결국 최대 판매사가 가장 많이 출자금 내기로

온라인 기사 2021.02.28 14:3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
  • 인쇄하기

경제 기사 더보기

신한은행
띠별운세 별자리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