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종합

  • 송가연, 로드FC 정문홍 대표 3차 폭로 "서두원과 잤냐 질문…시합 못 뛸까 두려워"

    [일요신문] 송가연의 3차 인터뷰가 공개됐다. 11일 남성잡지<맥심>은 보도자료를 통해 로드 FC와 소송 등에 휩싸인 송가연의 인터뷰를 추가 공개했다. 앞서 <맥심> 측은 송가연이 로드FC를 떠난 이유에 대해 "정문홍 대표의 성희롱 발언과 협박 때문"이라고 밝힌 인터뷰 내용을 공개했다. 이번 3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7.02.12 22.56)
  • 송가연, SNS에 뼈만 있는 여고생 삽화 올리며 "정문홍 대표에 항상 증오가 컸다" 무슨 일?

    [일요신문] '미녀파이터'로 유명한 송가연이 로드 FC 정문홍 대표와 소송을 벌인 심경을 전했다. 송가연은 지난 1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번일로 좋지 못한 일들을 알리게 되었지만 많은 분들께 그동안 말 못한 상황들을 이렇게나마 알리게 되어 마음은 가볍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누가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7.02.08 15.49)
  • 송가연 성희롱 폭로, 로드 FC 정문홍 대표 눈물 발언 재조명 "제자들은 내 가족"

    [일요신문] 미녀 격투기 선수로 유명한 송가연이 로드 FC 정문홍 대표의 성희롱 발언을 폭로한 가운데 과거 정 대표의 눈물 발언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정문홍 대표는 지난해 '로드FC 어워즈&송년의 밤' 행사에 참석한 자리에서 "가족들보다 제자들과 더 오래 있었다. 또 하나의 가족이 있어서 이 끈을 잘 놓지 못한다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7.02.08 14.59)
  • '미녀파이터' 송가연, 로드 FC 정문홍 대표 성희롱 발언 폭로 "견디기 힘들었다"

    [일요신문] 로드 FC 측과 분쟁을 벌이던 격투기 선수 송가연이 2년 만에 로드 FC를 떠난 이유를 털어놨다. 7일 공개된 남성지<맥심>과의 인터뷰에서 송가연은 로드 FC를 떠난 이유에 대해 "성적 모욕, 비하와 협박을 참기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송가연은 "로드 FC를 나간 뒤 배은망덕하다는 식으로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7.02.08 14.38)
  • '아마바둑 대잔치' 2017년 내셔널리그 시즌이 돌아왔다

    [일요신문] ‘힘찬 비상, 새로운 도약’. 국내 최고의 아마바둑 대잔치 2017 내셔널바둑리그가 올 시즌 본격적인 준비 단계에 돌입했다. 이에 맞춰 내셔널바둑리그 대표자회의가 지난 4일 대전 호텔리베라유성에서 열렸다. 올해 내셔널바둑리그는 아비콘 헬스케어(대표 윤태현)가 타이틀 스폰서를 맡았으며 전국 시도대표 18개 팀, 90여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92호] (2017.02.08 17.13)
  • 3세 유력마 분석 [2]

    [일요신문]지난주에 이어서 올 한 해 경마팬들의 사랑을 받을 3세 유력마들을 살펴본다. 아직 성장기에 있다는 점과 혈통적 잠재력을 감안한 것임을 고려해서 참고해주기 바란다. 지난주에도 비슷한 언급을 했지만 경주마에 따라선 단계적인 성장을 보이지 않고 어느날 갑자기 걸음이 터지는 경우도 있다. 예전과는 완전히 다른, 월등한 기량을 보이는 말들도 있기 때문에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91호] (2017.02.07 15.41)
  • '코리안 좀비' 정찬성 UFC 복귀전 SPOTV 생중계...경기시간은?

    [일요신문] '코리안 좀비'정찬성이 3년만에 UFC 복귀전을 치른다. 정찬성은 5일 미국 텍사스 휴스턴에서 개최되는 'UFC 파이트 나이트 104' 메인이벤트에서 페더급 9위인 데니스 버뮤데즈와 복귀전을 갖는다. 정찬성은 그동안 재활과 사회복무요원 복무 등으로 긴 공백을 가졌다. 정찬성의 복귀전 경기시간은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7.02.05 13.56)
  • 이재영 인터뷰 “표정부자라고요? 꾸밈없이 느끼는 대로 표출할 뿐”

    [일요신문] 선명여고를 졸업한 이재영은 2014-2015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1순위로 흥국생명 유니폼을 입었다. 데뷔 전부터 ‘슈퍼 루키’로 각광을 받았던 그는 그 해 신인왕을 거머쥐었다. 배구팬들이 그에게 붙인 별명은 ‘제2의 김연경’. 두둑한 배짱과 남다른 승부욕은 해가 거듭할수록 이재영(21)을 진화시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91호] (2017.02.04 08.00)
  • 3세 유력마 분석 [1]

    [일요신문]경주마는 3세가 되는 시절부터 본격적인 활약을 시작하며 4~5세에 전성기를 맞고 7세 전후가 되면 은퇴한다. 혈통에 따라서는 4부터 활약해 10세 이후까지 오랫동안 활약하는 경우도 없지는 않지만 그런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대부분 이 같은 과정을 밟는다. 특히 요즘은 조숙형 마필들이 각광을 받고 있어 2세 때부터 활약을 해주는 말도 적지 않다.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90호] (2017.02.01 11.10)
  • 여자바둑리그 '포석' 완료

    [일요신문] ‘2017 엠디엠 한국여자바둑리그’가 선수 선발식을 갖고 새 시즌에 들어갔다. 24일 서울 성동구 마장로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린 선수 선발식에는 전기 우승팀 부광약품을 비롯해 전북 부안군, 서귀포시, 여수시, 인제군, 포스코켐텍, 호반건설, SG골프 등 8개 팀 감독과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91호] (2017.02.01 15.30)
  • 김말순 여성바둑연맹 신임 회장 "여심 잡아야 한국바둑 흥한다"

    [일요신문] 여성바둑연맹은 1974년 여성 기우회란 이름으로 출발한 단체다. 그 여성바둑연맹에 지난 1월 23일 제44대 김말순 회장(53)이 취임했다. 김 회장은 “최근 문화계 트렌드의 중심은 여성”이라며 “여성 바둑이 살아야 바둑계가 흥한다”고 말했다. 23일 오후 왕십리 한국기원 4층에 있는 연맹 사무실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제1291호] (2017.02.01 11.46)
  • '설 명절 승전보' 왕정훈 유럽투어 2017시즌 첫 승 통산 3승 쾌거...우승상금은?

    [일요신문] 왕정훈이 설 연휴에 승전보를 전했다. 왕정훈은 29일 밤(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의 도하골프장(파72)에서 끝난 '중동시리즈 2차전' 커머셜뱅크 카타르마스터스에서 연장 접전끝에 감격적인 우승을 차지 했다. 이로써 왕정훈은 유러피언(EPGA)투어 2017시즌 첫 승이자, 통산 3승을 기록하게 됐다. 이날 최종 4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온라인 기사 (2017.01.29 23.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인기 뉴스

띠별운세 별자리운세

만화 ·시사

더보기